August 28 2015

시의원 23선거구 후보자 토론회 (한국일보)

한인밀집지역인 베이사이드 등을 포함한 뉴욕시의원 23선거구 후보자 토론회가 27일 퀸즈빌리지 힐사이드 뱅퀴에트에서 지역 주민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민권센터 주최로 열린 이날 토론회에 참석한 알리 나즈미, 셸리아 도새맨테스, 밥 프리에드리치, 배리 그로덴칙, 레바카 린치 등 5명의 민주당 예비선거 후보들은 이번 선거에 출마하게된 배경과 노인, 치안, 주택 등의 분야에 대한 자신의 정견을 밝히고 지지를 당부했다.

알리 나즈미(맨 오른쪽) 후보가 정견을 발표하고 있다. 예비선거는 9월10일 열리며 본선거는 11월3일 실시된다.<조진우 기자> A2

http://www.koreatimes.com/article/9381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