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rch 28 2018

뉴욕 아시안단체들, 2020 인구조사 시민권 질문 반대 (KRB)

<앵커>뉴욕시 18개 아시안 단체들이 2020년 인구센서스 시민권 질문을 반대하고 나섰습니다. 오늘(28일) 해당 단체들은 퀸즈 플러싱에서 이민자들의 정확한 인구조사를 위해 연방정부의 계획을 반대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최동한 기자의 보돕니다.

<리포트>

민권센터 등 18개 아시안 단체가 연합한 아시안 정치력 신장 연맹은 수요일(28일) 플러싱 민권센터 사무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2020년 인구조사 설문지에 시민권 질문 포함 계획을 강력 반대했습니다.

존박 민권센터 공동 디렉터는 “인구 조사는 향후 10년간의 복지, 선거를 망라한 중요한 행정의 핵심 데이터로 사용되기 때문에 정확하고, 광범위한 집계를 원칙으로 한다며, 시민권 질문은 합법 이민자의 인구조사 참여까지도 위축시켜 정확한 통계를 막고, 잘못된 행정의 원인이 된다”고 지적했습니다.

아시안 사회는 지난 2010년 인구 조사에서 미국내 가장 빠른 속도로 성장하는 인종으로 나타났으나, 여전히 낮은 인구 조사 참여율과 정부의 불공정한 정책으로 인구와 사회 공헌도에 비해, 정치적 대표성과 복지 예산 수혜를 보장받지 못하고 있습니다.

뉴욕라디오 코리아 뉴스, 최동한입니다.

http://www.nyradiokorea.com/index.php?mid=board_zHSE34&search_target=title_content&search_keyword=%EB%AF%BC%EA%B6%8C%EC%84%BC%ED%84%B0&document_srl=32188